본문 바로가기

분류없음

2018 투싼의 영리함


                                                                     2018 현대 자동차 흥미있는 투싼 




세월이 변할수록 우리의 얼굴은 변한다. 시간이 지나도 얼굴이 변화지 않은 사람은 없을것이다 .뱀파이어가 아닌 이상 아주 약간이라도 얼굴의 변화는 있다. 2018년도의 등장한 투싼, 큰 변화는 아니지만 어딘가 든든하게 변한 느낌이다. 차량의 움직임도 달라보인다. 2018년도의 투싼에의 경우에는 전의 모델디자인이 너무 완벽했다. 그래서인지 투싼의 경우에는 기존의 디자인을 많이 변경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약간의 변화는 있어야 대중들의 호응을 얻을수 있고 대중들이 투싼의 이미지를 지루해 하지 않기 떄문에 약간의 변화를 주었다. 그것을 봐로 램프를 변경한것이다. 전의 램프보다 더 좋은 고급 램프를 사용하였다. 투싼의 앞모습 즉 전면부를 보다보면 차량의 전체적인 이미지를 주는 그릴부분능 아래쪽으로 뻗게 디자인하였고, 딱딱한 직선의 형태로 구성하였다. 투싼의 그릴을 보다 보면 도자기모양을 연상하게 된다. 도자기는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이렇게 디자인한 것을 '캐스캐이팅 그릴' 이다. 현대의 새로운 디자인을 볼수 있었다. 풀LED전조등의 경우에는 그릴과의 어울림은 괜찮았다.눈이 위로 올라간 무서운 눈 모양을 만들었다. 투싼의 휠의 경우에는 19인치 휠이 사용되었다. 큰휠의 경우에는 연비나 가속력부분에서의 기능은 썩 좋은 편은 아니다 , 승차감의 또한 큰휠은 많이 뒤쳐진다. 하지만 큰휠이라고 무조건 사용하면 안좋은것은 아니다. 코너링의 부분에서는 효율성을 높일수 있다. 그리고 속도를 내면서 운전하는 고속도로나 운전자들에게는 아주 제격이다. 투싼의 뒷모습의 후미등 부드러운 곡선의 모양으로 각이 부분이 없이 만들었다. 후진등의 경우에는 더 작고 칼날의 모양을 연상한다. 트렁크 아래부분의 번호판자리도 부드러운 디자인으로 변화하였다. 투싼의 경우에는 사람들이 놀랄만큼 확 바뀐디자인은 아니지만 약간의 살짝만 건들이고 수정하여 '뭔가 이뻐졌는데 그게 뭐지' 라는 대중들의 호기심을 가져오게 전략하였다. 투싼 디젤의 경우 예전의 모델과 같은 롱스트로크형 엔진을 사용하였다. 그리고 8단 자동변속기를 사용하여 부드러운 가속을 작전한 것이다. 하지만 연비의 경우에는 HTRAC의 기능이 추가되면서 안좋아 졌다. 

투싼의 실내 디자인을 보게 되면 많은 부분이 달라졌다. 차량안에서 즐길수 있는 정보시스템인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7인치의 돌출된 모습으로 바뀌어  송풍구 부분이 길게 변화였다. 대시보드 부분의 경우에도 층의 구분이 되있어 밖의 시야가 확 뚫린것 처럼 넓게 보인다. 송풍구의 경우에는 사다리같은 모양의 안전하면서도 테두리 부분에 각을 없애 부드러운 인상을 준다. 크기의 경우에도 너무 작지도 그렇다고 너무 과하게 큰것도 아닌 적당하여 조화를 잘 이루는 모습이다. 차량의 변속기 부분에 여러가지의 버튼들이 많이 배치 되어 있다. 하지만 다른 버튼들은 변속기 부분에 있어도 상관은 없지만 드라이브 모드의경우에는 운전중 운전자가 누르기에는 힘든 부분이므로 좀 아쉬었다. 무선 충전시스템의 기능도 가지고 있다.

투싼의 경우 실내의 정숙성는 아주 좋다. 방음처리 부분에서는 정말 훌룡하다. 차량의 모드별로 이야기를 간략하게 해보자면 컴퓨터 모드로 설정해 놓고 핸들을 움직이다 보면 아주 잘 돌아간다. 방지턱부분과 울퉁불퉁한 곳 그리고 살짝 튀어나온 도로에서의 충격은 거의 느끼지 못했다. 이것은 현대의 우수한 기능 즉 '충격저감형 댐퍼' 의 덕분이다. 그리고 서스팬션의 기능으로 투싼의 주행감은 아주 좋다, 하지만 서스펜션은 세팅 치고는 좀 딱딱한 느낌이긴 하다. 투싼의 경우에는 대부분 젊은 나이층인 20대에서 30대후반에게 선호도가많이 높은 편이다. 차량들의경우에도 자신들의 고객타겟층을 정해 차량을 조금씩을 다르게 디자인하고 설비한다. 그래야 인기는 더 많아지기 때문이다. 차량의 운전 주행감은 너무 흥미롭다. 앞으로 나가는 힘도 쎄고 쭉쭉 잘나 갔다. 특히, 스포츠 모드의 주행은 엔진이 빠르게 반응하여 회전률을 높임으로써 앞으로 나가는 차량이 힘은 아주 좋았다. 산속의 언덕도 가뿐하게 올라갈 정도다. 투싼의 경우에는 차량의 보조장치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였다. 가장먼저 오랜시간운전하는 운전자를 배려하여 고속도로 주행 보조 장치를 설치 하였다. 고속도로 주행 보조 장치의 경우에는 크루즈 컨트롤과 차선유지보조장치가 더해져 운전자의 피곤함을 덜어 준다. 고속도로안에서 스마트크루즈 컨트롤를 사용하게 되면 투싼 차량이 알아서 스스로 야무지게 주행을 한다. 차선유지의 경우에는 모노카메라의 작동으로 인식한다. 여기서 투싼의 주행을 하다가 핸들을 잡으라는 멘트가 나오는데  멘트가 시키는데로 하지 않으면 차선유지기능을 스스로 해제된다. 운전자의 현재 상태 혹은 운전자가 잘 있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계획한거 같다. 그리고 일반도로의 속도를 감시하는 도로에서는 아주 만족스럽게 운전 한다. 투싼의 주차 모드인 서라운드 모니터 기능은 주차를 어려워하는분들이나 초보분들에게 유용하다. 앞뒤 좌우 모두 카메라를 사용하게 공중에서 나의 차를 보는듯한 느낌이 있으니 주차를 쉽게 할수 있다. 나도 예전에 주차를 하다가 뒷차를 박아서 주차의 트라우마가 생겼는데 ,서라운드 모니터의 기능을 보고 세상 좋아진걸 느꼈다.투싼의 경우에는 미국에서의 반응이 너무 좋다. 투싼이 출시 된지 몇일만에 몇천대가 넘는 차가 금새 나갔다고 하니 소문은 어마어마하게 난거 같다. 

투싼의 차량의 가격은 대략적으로 2,351~3,161만원정도라고 한다. 현대자동차 회사에서도 이번 투싼차량을 자신있게 내놓았고 차량에 자부심이 대단하다. 우리나라의 경우 SUV의 선호도가 굉장히 높은편이데, 투싼의 열기는 쉽게 가라앉을거 같지 않다.